'FA 대어' 소유, 신생 '빅플래닛메이드'에서 새 출발...1호 아티스트 [공식]
'FA 대어' 소유, 신생 '빅플래닛메이드'에서 새 출발...1호 아티스트 [공식]
  • 이서린 기자
  • 승인 2021.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빅플래닛메이드 제공
사진|빅플래닛메이드 제공

 

[STN스포츠=이서린 기자]

가수 소유가 신생 엔터테인먼트 기업 빅플래닛메이드(Big Planet Made, BPM)에서 새 출발을 알렸다.

29일 빅플래닛메이드 최재호 대표는 “소유와 최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빅플래닛메이드 1호 아티스트로 보컬리스트 소유를 영입하면서 첫 단추를 성공적으로 뀄다”라고 밝혔다.

이어 “향후 체계적인 시스템과 함께 유망한 신인 그룹들을 배출하며 새로운 방식으로 우리만의 스토리를 가진 엔터테인먼트 회사로 성장시키겠다”고 포부를 드러냈다.

소유도 이날 자신의 SNS를 통해 “오랜 시간 함께했던 스타쉽을 떠나 BPM 엔터라는 새로운 회사와 함께하게 됐다. 항상 많은 응원과 사랑 보내주시는 팬분들께 좋은 에너지 드릴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들로 인사드리겠다. 앞으로도 많은 응원 부탁드리고 기대해달라”고 소감을 전했다.

가요계 FA 최대어로 꼽히던 소유는 그동안 걸그룹 씨스타 활동 뿐만 아니라 솔로 보컬리스트로서도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각종 OST 및 많은 히트곡을 보유한 소유는 전 소속사와 계약 만료 후 주요 가요기획사들의 러브콜을 받아왔다.

이 가운데 소유는 빅플래닛메이드를 택하며 향후 활약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빅플래닛메이드 역시 소유를 위한 든든한 지원을 펼칠 예정이다.

빅플래닛메이드는 소유를 비롯해 유력 K팝 가수들을 영입하며 본격적인 앨범 제작에 돌입한다. 또한 신규 그룹을 만들기 위해 업계 내 실력자들을 선별해 팀을 구성했다.

빅플래닛메이드 측은 “이번에 론칭한 신생 엔터테인먼트 기업이지만, 이미 1년 전부터 탄탄한 제작 시스템을 구축하며 체계를 갖춰왔다. 빅플래닛메이드와 같은 방향성과 비전을 가진 아티스트들에게 아낌없이 투자하며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STN스포츠=이서린 기자

sports@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