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황승빈 내주고 리베로 보강...삼성화재는 즉시 주전감 세터 확보
대한항공 황승빈 내주고 리베로 보강...삼성화재는 즉시 주전감 세터 확보
  • 이보미 기자
  • 승인 2021.0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대전삼성화재블루팡스와 인천대한항공점보스가 트레이드를 실시한다.

삼성화재는 3일 “2021년 신인선수드래프트 1라운드 지명권과 리베로 박지훈(23)을 내주고, 대한항공점보스에서 세터 황승빈(29)을 받는 트레이드에 합의했다”고 밝혔다.

이 트레이드를 통해 삼성화재는 즉시 주전감 세터를 확보하며 차기 시즌 플레이오프 진출을 위한 반등의 계기를 마련했고, 대한항공은 우수 신인선수 지명과 리베로 보강을 통해 미래를 위한 선수 보강의 기틀을 다질 수 있게 됐다.

삼성화재 고희진 감독은 “박지훈 선수가 지난 시즌 신인으로서 활약을 해 준 것에 감사하며, 새로운 팀에서도 멋진 모습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한항공 토미 틸리카이넨 감독은 “황승빈 선수와 함께 하지 못해 아쉬움이 크지만 다른 팀에서도 잘 할 것이라 생각하며, 건강한 모습으로 코트에서 만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사진=삼성화재블루팡스

bomi8335@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