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라톤]케냐 킵초게, 4년 만에 또 세계 新…2시간1분9초
[마라톤]케냐 킵초게, 4년 만에 또 세계 新…2시간1분9초
  • 이승호 기자
  • 승인 2022.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2022 베를린 마라톤에서 엘리우드 킵초게가 세계신기록을 작성했다. 사진|베를린=AP/뉴시스
25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2022 베를린 마라톤에서 엘리우드 킵초게가 세계신기록을 작성했다. 사진|베를린=AP/뉴시스

 

[STN스포츠] 이승호 기자 =2022 독일 베를린 마라톤에서 케냐 엘리우드 킵초게가 4년 전 자신의 기록을 30초 앞당기며 남자마라톤 세계신기록을 새롭게 썼다.

킵초게는 25일(한국시간)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2022 베를린 마라톤에서 42.195㎞를 2시간01분09초에 완주했다.

2018년 이 대회에서 2시간01분39초로 세계신기록을 세웠던 킵초게는 4년 만에 30초를 단축, 신기록을 다시 수립했다.

AP통신, 세계육상연맹(IAAF) 등에 따르면 킵초게는 레이스를 마친 뒤 "내 다리와 몸은 여전히 젊게 느껴진다"며 "가장 중요한 건 내 마음이다. 그것 또한 신선하고 젊게 느껴진다. 세계신기록을 깨서 정말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킵초게는 59분51초 만에 레이스 반환점(21.0975㎞)을 통과했지만 이후 속도가 조금씩 떨어지며 30㎞ 지점을 1시간25분40초로 지났다. 35㎞ 지점에는 1시간40분10초에 도달했다.

2시간 내에 마라톤을 완주하는 서브 2 달성은 다소 어려워진 상황에서도 킵초게는 자신과의 싸움을 멈추지 않았다. 결국 그는 4년전 자신이 세웠던 신기록을 30초 단축하며 결승선을 가장 먼저 통과했다.

킵초게는 "38㎞를 지났을 때 세계 기록을 깰 수 있을 거라는 걸 알았다"며 "오늘 정말 행복하다"고 기뻐했다.

킵초게는 2019년  오스트리아 빈에서 열린 이벤트 대회 'INEOS 1:59 챌린지'에서 1시간59분40.2초 만에 42.195㎞를 달려 인류 역사상 최초로 마라톤 풀코스를 2시간 안에 완주했다.

IAAF로부터 사상 첫 서브 2 기록을 공식 인정받지는 못했다.

당시 대회는 IAAF가 인정하는 공식 경기가 아니었고, 총 41명의 페이스메이커가 나서 바람의 저항을 막아주는 등 킵초게가 2시간 벽을 허무는데 초점을 맞춘 비공식 이벤트였기 때문이다.

그러나 이번 대회에서 2시간01분09초 만에 레이스를 마치면서 자신의 목표이자 인류의 꿈인 서브 2에도 한 발짝 더 다가섰다.

역사상 가장 위대한 마라토너로 손꼽히는 킵초게는 통산 17차례 마라톤 대회에서 나서 15차례 우승을 거머쥐었다.

30대 후반의 나이지만 2년 후 열리는 2024 파리올림픽에서도 사상 최초의 대회 3연패를 기대받고 있다.

한편, 이날 여자부 경기에서는 티지스트 아세파(26·에티오피아)가 2시간15분37초로 1위를 차지했다.

 

STN스포츠=뉴시스

stn5043@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천광역시 부평구 청천동 419-2 부평테크노타워 8층 7호(807호)
  • 대표전화 : 1599-1242
  • 팩스 : 070-7469-0707
  • 명칭 : (주)에스티메타미디어
  • 제호 : 에스티엔메타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52
  • 등록일 : 2009-09-04
  • 발행일 : 2009-09-04
  • 대표이사 : 이강영
  • 발행인 : 이강영
  • 편집인 : 이승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호
  • 에스티엔메타미디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에스티엔메타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tn5043@stnsports.co.kr
ND소프트 인신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