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코어북] 양현준 멀티골-이승우 1골 1퇴장...강원, 수원FC에 4-2 역전승
[S코어북] 양현준 멀티골-이승우 1골 1퇴장...강원, 수원FC에 4-2 역전승
  • 최병진 기자
  • 승인 2022.0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멀티골을 터트린 강원FC의 양현준.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멀티골을 터트린 강원FC의 양현준.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STN스포츠] 최병진 기자 = 강원FC가 수원FC를 꺾고 2연승에 성공했다.

강원은 16일 오후 7시 수원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 수원FC와의 ‘하나원큐 K리그1 2022’ 22라운드에서 4-2로 승리했다. 강원은 승점 27점(7승 6무 9패)이 됐고 수원FC는 승점 28점(8승 4무 10패)에 머물렀다.

경기 초반은 팽팽한 흐름이 이어졌다. 두 팀 모두 중원에서 상대에게 주도권을 내주지 않기 위해 적극적인 수비를 펼쳤고 수비 시에 간격을 촘촘하게 형성했다. 강원이 먼저 기회를 잡았다. 전반 11분 공격에 가담한 정승용이 과감한 왼발 슛을 했으나 살짝 벗어났다.

수원FC는 빠르게 변화를 가져갔다. 22세 자원인 이영준을 빼고 이승우를 투입했다. 강원이 선제골을 터트렸다. 전반 18분 역습으로 김대원이 왼쪽 측면을 돌파한 후 크로스를 올렸다. 이를 양현준이 감각적인 백힐슛으로 연결하며 골망을 흔들었다.

수원FC가 결정적인 기회를 잡았다. 전반 31분 왼쪽에서 올라온 크로스를 라스가 헤더로 연결했으나 유상훈이 막아냈다. 결국 수원FC가 동점골을 터트렸다. 전반 43분 무릴로의 프리킥을 정재용이 헤더로 득점에 성공했다. 이에 전반전은 1-1로 마무리됐다.

수원FC가 후반 시작과 동시에 리드를 잡았다. 후반 2분, 라스가 무릴로에게 볼을 연결했고 무릴로는 침투하는 이승우에게 패스를 했다. 1대1 찬스를 잡은 이승우는 침착한 슈팅으로 득점을 터트리며 팀에 리드를 안겼다.

강원FC의 동점골이 터졌다. 후반 19분, 왼쪽 측면에서 올라온 크로스를 수비가 처리하지 못하자 김대원이 오른발 슛으로 연결하며 스코어는 2-2가 됐다. 이어 강원FC가 경기를 뒤집었다. 후반 24분, 양현준은 김대원의 패스를 받아 1대1 찬스를 잡았고 감각적인 칩슛으로 역전에 성공했다.

수원FC는 상황이 더욱 어려워졌다. 후반 28분 이승우가 팔꿈치 가격으로 비디오 판독(VAR) 판독 끝에 퇴장을 당했다. 수원FC는 끝까지 득점을 위해 몰아쳤으나 끝내 추가골은 나오지 않았고 오히려 강원 이정협이 득점에 성공, 경기는 4-2로 끝이 났다.

STN스포츠=최병진 기자

cbj0929@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천광역시 부평구 청천동 419-2 부평테크노타워 8층 7호(807호)
  • 대표전화 : 1599-1242
  • 팩스 : 070-7469-0707
  • 명칭 : (주)에스티메타미디어
  • 제호 : 에스티엔메타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52
  • 등록일 : 2009-09-04
  • 발행일 : 2009-09-04
  • 대표이사 : 이강영
  • 발행인 : 이강영
  • 편집인 : 이승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호
  • 에스티엔메타미디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에스티엔메타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tn5043@stnsports.co.kr
ND소프트 인신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