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발표] ‘술 먹고 후배 폭행’ 한규식 코치, 100G 출장 정지
[공식발표] ‘술 먹고 후배 폭행’ 한규식 코치, 100G 출장 정지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2.0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규식 코치. 사진|NC 다이노스 제공
한규식 코치. 사진|NC 다이노스 제공

[STN스포츠] 박재호 기자 = 술을 마시던 중 후배를 폭행한 한규식(46) 전 NC 다이노스 코치의 징계가 결정됐다.

KBO는 16일 KBO 컨퍼런스룸에서 상벌위원회를 개최하고 한규식 NC 코치에 대해 심의했다.

한 코치는 지난 3일 같은 팀 코치를 폭행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았고 NC 구단은 12일 한 코치와의 계약 해지 승인서를 KBO에 제출했다.

KBO 상벌위원회는 KBO 규약 제151조[품위손상행위]에 근거해 한 코치에게 100경기 출장정지를 결정했다.

KBO는 상벌위원회 징계가 확정됨에 따라 NC 구단이 제출한 코치 계약 해지를 승인하며, 해당 징계는 향후 한 코치가 KBO 리그 구단과 계약을 맺고 복귀할 경우 적용된다.

또한 제재의 대상이 된 행위 외 제재 당시 존재하지 않았던 행위 사실이 발견되는 경우 제재를 추가할 수 있다.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