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즌 첫 2번’ 김하성, 마이애미전 무안타 1볼넷...타율 0.234
‘시즌 첫 2번’ 김하성, 마이애미전 무안타 1볼넷...타율 0.234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2.0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김하성. 사진|뉴시스/AP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김하성. 사진|뉴시스/AP

[STN스포츠] 박재호 기자 = 올 시즌 처음 2번 타자로 나선 김하성(27·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한차례 출루했다.

김하성은 7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열린 ‘2022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마이애미 말린스와 경기에 2번 타자 유격수로 선발 출전했다. 3타수 무안타 1볼넷을 기록했다.

김하성은 이번 시즌 테이블 세터에 처음 포진됐지만 안타를 기록하지 못했다. 타율은 0.234로 하락했다.

1회말 1사 후 헛스윙 삼진으로 아쉬움을 달랬던 김하성은 3회말 2사 후 파울 플라이로 물러났다. 5회 1사 1, 3루 상황에서는 3루수 뜬공으로 잡혔다.

7회말 기어이 출루를 만들었다. 2사 1루 상황에서 볼넷을 얻어 진루했다. 그러나 후속타가 터지지 않아 득점은 실패했다.

샌디에이고는 마이애미를 3-2로 누르고 2연승을 질주했다. 18승9패로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2위를 달렸다.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