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공사, 추가 확진 2명 발생...여자부 총 21명 ‘V리그 비상’
도로공사, 추가 확진 2명 발생...여자부 총 21명 ‘V리그 비상’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2.0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도로공사 선수들. 사진|KOVO
한국도로공사 선수들. 사진|KOVO

[STN스포츠] 박재호 기자 = 한국도로공사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했다.

도로공사는 12일 오후 "전날(11일) 재검사 대상으로 통보받은 선수 2명이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에 도로공사의 확진자는 기존 7명에서 2명 늘어 9명이 됐다.

현재 V리그 여자부는 선수들의 코로나19 확진으로 비상이 걸렸다. KGC인삼공사 7명, 현대건설 3명, 흥국생명과 IBK기업은행 각 1명이다. 지금까지 총 21명이나 확진자가 발생했다.

상황이 심각해지자 한국배구연맹은(KOVO)는 전날 11일 V리그 여자부 경기를 일시 중단했다. 도로공사와 인삼공사가 출전 가능 선수 정원인 12명 미달로 경기를 치를 수 없는 상황이었다.

모든 경기가 20일까지 연기된 가운데, 연맹은 추이를 지켜본 뒤 21일 시즌 재개를 결정할 방침이다.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천광역시 부평구 청천동 419-2 부평테크노타워 8층 7호(807호)
  • 대표전화 : 1599-1242
  • 팩스 : 070-7469-0707
  • 명칭 : (주)에스티메타미디어
  • 제호 : 에스티엔메타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52
  • 등록일 : 2009-09-04
  • 발행일 : 2009-09-04
  • 대표이사 : 이강영
  • 발행인 : 이강영
  • 편집인 : 이승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호
  • 에스티엔메타미디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에스티엔메타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tn5043@stnsports.co.kr
ND소프트 인신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