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경이 밝힌 中 생활 고충...“체육관-호텔 반복, 한국에선 내 상황 몰라”
김연경이 밝힌 中 생활 고충...“체육관-호텔 반복, 한국에선 내 상황 몰라”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2.0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유튜브 ‘식빵언니 김연경’ 영상 캡처
사진|유튜브 ‘식빵언니 김연경’ 영상 캡처

[STN스포츠] 박재호 기자 = 배구선수 김연경이 중국 생활의 고충을 털어놨다.

김연경은 지난 1일 공식 유튜브 ‘식빵언니 김연경’에 ”김연경의 기운을 받아 가세요“라는 제목을 영상을 올리며 근황을 공개했다. 

영상에서 그는 “중국에서 시즌을 보내고 있다. 많은 분들이 모르는데 현재 버블 형태로 지내고 있다. 호텔에서 생활을 하고 바로 앞에 있는 체육관에 걸어서 갔다가 (훈련이)끝나면 바로 호텔로 온다”며 외부 활동이 통제되는 일상을 설명했다.

또 김연경은 “내가 먹고 싶은 게 있어서 SNS에 올릴 때면, (팬들이)‘한국 식당에 왜 안 가냐’ ‘해 먹으면 되지 않냐’고 하시는데 버블 안에 있어 아예 못 나가는 상황이다”라며 안타까운 마음을 털어놨다.

그러면서 "호텔에 주방이 없어 해먹을 수도 없다. 아예 외부 활동이 안 되는데, 한국에서는 이걸 잘 모르는 것 같다"며 답답한 속내를 내비쳤다.

김연경은 앞서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삼겹살, 치킨, 햄버거 등 먹고 싶은 음식을 35개나 올려 눈길을 모았다. 이날 김연경이 버블 일상 중인 사연을 털어놓자 팬들은 크게 공감하는 분위기다.

김연경은 지난해 11월 중국 여자 프로배구 상하이 브라이트 유베스트로 이적해 활약 중이다. 지난 3일 2021~2022 중국 여자배구리그 랴오닝과의 3위 결정전 1차전에서 21점을 득점하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