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Tview] 거미 "육아가 체질, 남편 조정석도 육아 달인"
[st&Tview] 거미 "육아가 체질, 남편 조정석도 육아 달인"
  • 이서린 기자
  • 승인 2021.0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BS '티키타CAR'는 25일 밤 11시 5분 방송된다.
SBS '티키타CAR'는 25일 밤 11시 5분 방송된다.

 

[STN스포츠=이서린 기자]

'티키타CAR'에 가수 거미가 탑승한다.

25일 밤 11시 5분 방송되는 SBS '티키타CAR'(이하 '티키타카')에는 명품 보이스 거미가 출연해 레전드급 가창력과 솔직한 입담을 과시한다.

이날 거미는 8개월 된 딸을 향한 꿀 떨어지는 사랑을 과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2018년 배우 조정석과 결혼한 거미는 지난해 8월 득녀했다. '딸바보' 거미의 사랑 넘치는 엄마 미소가 시청자들의 마음을 훈훈하게 할 예정이다.

특히 거미는 "육아 힘들지 않냐"라는 물음에 "육아가 체질인 것 같다. 남편 조정석 씨도 육아의 달인"이라는 의외의 대답을 한다. 타고난 육아 체질이라는 거미의 반응에 '티키타카' MC들 모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고 한다.

그런가 하면 거미는 "딸이 내 노래만 틀어놓으면 꿀잠 잔다"라는 특급 육아팁까지 털어놔, 과연 어떤 노래들로 딸을 재울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뮤지컬 배우로서 수준급 가창력의 소유자인 조정석 역시 딸에게 육아송을 불러준다고. 이에 거미는 "조정석 씨가 딸에게 쿨의 '아로하'를 많이 불러줬다"라고 전했다는 후문.

또한 거미는 이날 역대급 성량을 과시하며 '티키타카' 버스를 콘서트장으로 만든다. 방송에서는 최초로 부르는 거미의 인생곡부터 전 국민이 아는 히트곡 메들리까지, 거미의 열창에 김구라는 "'티키타카'의 진수다!"라며 역대급 찐 반응을 보였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티키타카'는 달리는 차 안에서 펼쳐지는 신개념 드라이빙 뮤직 토크쇼다. 과연 거미가 방송에서 최초로 선보일 무대는 어떤 곡일지. 육아와 얽힌 비하인드는 무엇일지. 이 모든 것을 만날 수 있는 '티키타CAR'는 25일 밤 11시 5분 방송된다.

사진=SBS '티키타CAR'

STN스포츠=이서린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