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여제’ 박세리도 코로나19 확진...“격리 후 건강히 돌아오겠다”
‘골프여제’ 박세리도 코로나19 확진...“격리 후 건강히 돌아오겠다”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1.0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 골프선수 박세리
전 골프선수 박세리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방송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발하게 활동 중인 전 프로골퍼 박세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4일 오전 박세리는 코로나19 검사 결과 양성 판정이 나왔다. 그는 지난 21일 자신이 진행하는 네이버나우 ‘세리자베스’에 게스트로 출연한 뮤지컬 배우 손준호와 함께 방송을 했고, 손준호는 전날(23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박세리 측은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격리에 들어갈 예정“이라며 ”동선이 겹치거나 접촉이 있었던 모든 스태프 및 접촉자 등은 즉시 검사를 진행했거나 신속히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박세리 매니저와 회사 직원들은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지만 모든 스케줄을 중단하고 자가격리에 들어간다.

박세리는 "심려를 끼쳐 드린 점 양해 부탁드리며, 다시 건강한 모습으로 돌아오겠다"고 말했다.

현재 그가 출연 중인 E채널 예능 ‘노는 언니’ 촬영에도 차질이 예상된다.

사진=뉴시스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