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코비치, 아내와 함께 코로나19 성금 13억 4천만 원 쾌척
조코비치, 아내와 함께 코로나19 성금 13억 4천만 원 쾌척
  • 이보미 기자
  • 승인 2020.0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박 조코비치
노박 조코비치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테니스 세계랭킹 1위 노박 조코비치(세르비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기부에 나섰다. 

조코비치는 28일(한국시간) 자신의 SNS를 통해 “세르비아 내에서 인공호흡기 등 의료 장비 구입 지원을 위해 성금 100만 유로(약 13억 4천만원)를 아내와 함께 노박 재단을 통해 기부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세르비아 언론에 따르면 조코비치는 “어떤 형태의 기부가 최선일지 고민하고 결정을 내렸다”고 전했다. 

앞서 조코비치는 전 세계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자신의 SNS를 통해 “모두에게 힘겨운 시기다. 힘을 합쳐야 할 때다”며 “집에 머무르며 가족들과 좋은 시간을 보내자”며 실외 활동을 자제할 것을 권한 바 있다. 

이번에는 아내와 함께 기부 행렬에 동참했다. 

한편 ‘테니스 황제’ 로저 페더러(스위스)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100만 스위스프랑(약 12억 5천만원)을 기부했다. 

사진=뉴시스/AP

bomi8335@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